티스토리 뷰

카테고리 없음

유아 영어교육 필요한가?

사용자 직장인 재테크 2019. 1. 17. 20:31

유아 영어교육 필요한가?









한창 빠른 성장을 하는 우리아이들에게 조기교육 유아 영어 교육이 필요한가?


성장과 발달 하는 우리 귀염둥이 아이들 조기교육에 지치는것은 아닌가?


성장: 양적으로 증가하는 과정 키, 체중이 증가하는 과정


발달: 기능적인 발전과 과정. 언어, 운동, 정서적 상태 발달


출생 시 키가 평균 50cm로 시작하여 1세까지 대략 75cm로


 폭발적인 성장 한 후에 조금 둔화


연간 약 7~10cm 정도의 키성장을 이룬다.


3세에 약 90cm , 4세가 되면 약 100cm 된다. 태어났을때와 비교하면 두 배 가까운 신장




체중도 이전에 비해 증가 속도가 감소합니다. 


태어났을 때 체중이 3.3kg, 4세 경에는 15~16kg 정도가 된다.


빠른 성장을 하는 우리 아이들에게 이때부터 유아 영어교육을 부모들은 준비한다.


4세 경에는 여러 물건들을 자유자재로 만지며 열심히 만지고 만들며, 


어른들의 상상을 초월하는 기발하고 귀여운 행동을 한다.


그런데 우리 부모들은 유아 영어교육을 준비한다. 



이때부터 조기교육의 시작을 알린다.


놀이오 영어교육과 접목하고 모든것을 영어와 친숙하게 할려고 노력한다.


3세 정도부터는 자신과 주변에 대한 인식이 시작된다.


어린이집이나 유치원에서 아이가 교육을 받게 된다.


유아 영어교육의 시작도 함께 시작된다.



유아기 영어교육에 대한 전문가들의 의견도 찬반이다.


교육하는 부모들은 혼란스럽기만 하다. 


아이에게 괜히 영어를 가르쳤다가 모국어까지 못하게 되진 않을까?


남들 다하는 영어교육 어떻게 더 좋은 방법은 없을까 고민한다.


우리 아이만 나중에 영어를 못하면 어쩌지 하는 걱정이 시작되어 


평생 갈지도 모르는 영어스트레스가부모에게도 시작된다. 



일상 속 영어가 부자연스러운 환경이다.


유아기 영어 교육이 아이의 발달에 도움을 준단 사실을 검증했다. 


영어 노출 기간이 긴 아이일 수록 또 유아 대상 영어학원을 다닌 아이일수록 


아이의 모국어와 영어 구사 능력이 안정적이라는 것은 


모두에게 알려졌고 사실이기도 하다.


이에 반대 측은 유아기 영어교육을 빨리 시작하는 것은 


영어 습득에 효과적이지 못하기 때문에 굳이 서두를 필요가 없단 입장이다. 


이중 언어 습득으로 아이들에게 괜히 혼란을 준다는 것도 맞다.


영어교육의 적절한 시작 시기를 만 6세에서 만 7세로 제안하고 있다.


유아기 영어교육은 아이의 흥미나 관심정도에 따라 부모가 판단할 몫이다.


아이의 흥미를 고려한 다양한 '놀이식' 영어교육 프로그램으로 접근하기를 추천한다.


언어영역 중 영어 프로그램'이 차지하는 비율이 59.0%로 가장 높다.




 유아 영어교육이 어린 시절 많은 시간을 보낸다. 


언어교육의 대부분을 차지한다. 


대한민국은 영어로 인한 다른 많은 활동의 놀이를 놓치는 것이 아닌가 걱정이 된다.

댓글
댓글쓰기 폼